귀양시 우당구에 노랗게 물든 은행나무
관리자 조회 : 105
2024-02-02

 

귀양시 우당구에 노랗게 물든 은행나무

 

 

겨울로 접어드는 노랗게 물든 은행나무가이 아름답습니다. 이때쯤이면 황련마을(黄连村), 수전진(水田镇), 편파마을(偏坡村)은 황금빛으로 뒤덮혔고 초겨울의 낭만적인 분위기 그 속을 걷고 있습니다! 귀양시 우당구에 가서 이 황금 동화의 세계를 탐험해봅니다.

 

황련마을(黄连村)

황금빛 은행나무가 흔들리며 황련마을은 가을빛으로 물들었고, 나무 아래에는 두꺼운 금빛 카펫이 깔려 있습니다 초겨울의 낭만으로 자연스레 성대한 동화를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은행나무 황금빛 가지를은 서로 연결되어 부드러운 빛으로 초겨울의 아름다움을 장식하고 있습니다.

 

 

이 천년된 고목은 바로 삼림을 받쳐주고, 고목 아래에 앉아 나뭇가지와 잎이 바람에 흔들리는 사이에 앉아 연륜의 찬가를 경청할 수 있습니다.

 

 

지금 한창 은행나무를 구경하기 좋은 시기입니다. 우당구 황련마을은 초겨울의 아름다운 경치를 액자에 담고 있습니다.

 

 

 

수전진(水田镇)

초겨울에 이곳의 은행잎은 점점 노랗게 변하여 황금빛 바다를 이루고 있습니다. 은행나무 숲을 걷다보면 분위 금빛으로 물든 동화 속에 있는 느낌입니다.

 

 

 

편파마을(偏坡村)

편파마을 은행나무는 깊은 골목의 옛 마을에 숨겨져 있는데, 황금빛 퍼즐로 이 마을을 예술적으로 물들였습니다.

 

 

 

#귀주성관광청 #구이양 #우당구 #가을 #단풍